나스미디어

디지털 미디어 플래닝 전문기업

나스미디어

  • 코드 089600
  • 소속 KOSDAQ
  • 업종 전문기술, 광고
  • 테마 이커머스, 타켓광고, 모바일플랫폼, 디스플레이광고
  • POINT
    • KT 그룹은 최근 비통신 부문을 대폭 강화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으며, 광고, 미디어커머스는 동사를 중심으로, 콘텐츠는 스튜디오지니를 중심으로 사업 강화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됨

투자 요약정보

  • 동사의 2분기 잠정실적(연결기준)은 매출액 295억원, 영업이익 8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+15.4%, +40.8%로 증가하였으며, COVID-19 상황이 지속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매출 성장이 지속되고 수익성이 개선되고 있어 긍정적
  • 디지털 방송, 디지털사이니지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각각 27.1%, 74.0% 감소했음에도, 게임, 가전, 커머스 대형광고주의 취급고가 증가하고, 신규 광고주가 다수 유입되면서 온라인 DA(Display AD) 매출이 +28.3% 증가함
  • 대형광고주의 취급고 회복, 신규 광고주 물량의 지속적인 집행으로 온라인 SA(Search AD) 매출도 전년동기 대비 28.3% 증가함
  • 모바일 플랫폼도 게임, 쇼핑몰 업종의 신규 광고주가 다수 확보되면서 퍼포먼스 플랫폼 위주 취급고가 큰 폭으로 증가하여 관련 매출이 24.4% 증가함
  • 2021년 하반기에 어드레서블(Addressable) TV 시대가 개막했으며, 아직 지상파는 송출되고 있지 않지만 케이블은 11개 채널을 대상으로 부분적 운영 중임
  • 스카이라이프TV 등 KT 계열사가 앞장서고 있고 주요 케이블 종편 채널들과도 협의를 지속하고 있지만, 6월에 매우 적은 규모의 관련 매출액이 인식됨에 따라 하반기에는 그 규모가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됨
  • 어드레서블 TV 시대는 Zero-Configuration 기술을 요구하는데, 이는 셋톱박스가 모바일 기기의 빅데이터를 인식하는 개념으로 통합거래소를 통한 프로그래매틱 바잉 방식으로 송출되는 광고가 사고 팔릴 가능성이 높음
  • 그 이전까지는 셋톱박스 시청 이력을 활용한 기본적인 타게팅 방식이 유효하며, 일방향 TV 광고보다 효율이 여전히 압도적으로 높기 때문에 광고 단가 상승이 예상
  • KT 그룹은 최근 비통신 부문을 대폭 강화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으며, 광고, 미디어커머스는 동사를 중심으로, 콘텐츠는 스튜디오지니를 중심으로 사업 강화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됨
  • 동사의 2021년 연간 매출은 1,227억원(YoY +9.9%)을 예상되는데, 지난 2017년의 실적을 뛰어넘을 것으로 전망됨, 이는 국내 광고 시장이 2020년 코로나19 영향에서 벗어나 회복세를 보임에 따라 온라인DA 매출이 고성장하고, 신규 플랫폼 출시 및 K딜을 통해 신사업 실적이 가시화 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
  • 동사는 올해 2분기 신규 플랫폼 두 개를 출시했으며, 향후에도 퍼포먼스 광고형을 중심으로 모바일 플랫폼 사업이 성장할 것으로 판단됨
  • 모회사 KT와 함께 협력하는 문자 커머스 사업인 ‘K딜’은 올해 거래액이 140억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데, K딜은 KT 고객에게 온라인 최저가보다도 저렴하게 상품을 특가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고객에게 문자로 제공하고, 고객이 상품을 구매하면 일정의 판매 수수료를 수취하는 사업임
  • 출처: 신한금융투자

이전 요약 정보 History

  • 동사의 KT의 고객 기반 이커머스 플랫폼인 K-deal이 2월 24일 런칭, KT의 고객과 동사의 타겟팅 광고 역량을 이용하여, KT의 광고성 메시지 동의 고객 약 900만명을 대상으로 SMS 광고 타겟팅을 하는 방식으로 K-deal의 21년 연간 매출액은 약 10억원으로 예상되며, 4월부터 모바일플랫폼의 엔포스팅, 엔스위치에서 CPS/리워드 등 신규 플랫폼이 런칭될 예정
  • 기존 KT의 매체(동영상, 웹툰 등)를 활용할 수 있고, 광고주 영역을 확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며, K-deal와 신규 플랫폼 매출을 반영한 모바일플랫폼 21년 매출액은 238억원(+14.1%, yoy)으로 전망됨
  • DA(디스플레이 광고) 매출액은 20년 상반기 -5.6%에서 20년 하반기에 +7.4%yoy로 회복세를 보임, 21년 1분기 역시 게임/가전 광고주의 지속 확대, 디지털 광고 시장 쏠림 현상 및 전년의 낮은 기저효과로 +10.6%, 21년 연간 매출액은 +9.8%가 전망됨
  • 동사는 지하철 5, 7, 8호선 계약 종료로 옥외 매출은 1Q21 -49.0%, 21년 -51.3%가 예상되지만, 옥외가 전체 매출액 중 차지하는 비중은 5% 내외로 크지 않아 영향은 미미할 것으로 전망됨
  • 동사는 타사대비 부족한 신사업과 실적 불확실성 우려 존재했지만, 신사업을 통한 실적 확대가 확인되면 밸류에이션 재평가가 가능할 것으로 판단
  • 신규 TV 광고 상품인 티온과 플레이디 자사 브랜드 런칭을 통한 미디어 커머스 확장, 모바일 플랫폼의 CPS 확대 등 21년은 기대 요소가 많을 것으로 전망됨